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안산시, 신혼부부 전세자금대출 이자지원 추가모집5년 이내 혼인·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관내 무주택 신혼부부 대상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주택자금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혼부부에게 주거비부담을 덜어주고자 시행 중인 민선7기 윤화섭 시장 공약 ‘신혼부부 전세자금대출 이자지원 사업’의 대상자를 추가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자지원 사업은 올 1월 처음 시행돼 6월까지 관내 신혼부부 317가구에 3억 원을 지원했다. 사업종료 이후 신청문의가 잇따르면서 시는 사업비 1억 원을 추가로 편성하게 됐다.

지원대상은 관내 거주하는 부부 가운데 신청일 기준 혼인기간 5년 이내,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인 무주택 가구다. 전세자금 대출 잔액의 1.25%에 대해 연 1회 100만원, 자녀가 있는 가구는 우대지원으로 1자녀 1.35% 120만원, 2자녀 이상 1.5% 130만원까지 예산 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주거가 취약한 신혼부부에 대해 보편적 복지로써 청년층의 주거부담을 덜어 결혼장려와 자녀출산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며 “안산시에서 오랫동안 정주해 살 수 있도록 청년세대 등 주거 소외계층에 다양한 주거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신청은 각 동 행정복지센터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안산시 민원콜센터(1666-1234)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시는 효율적인 주거복지 정책을 운영하기 위해 지난해 12월27일 ‘안산시 주거복지 지원 조례’를 제정해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저소득층, 청년·신혼부부 등의 맞춤형 주거지원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