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안산 시랑초 학생들, 안산시의회 견학주미희·유재수 의원, 학생들 맞아 멘토 역할 ‘톡톡’
안산 시랑초등학교 학생들이 18일 안산시의회를 방문해 지방의회에 대한 이해를 넓혔다.

안산 시랑초등학교 학생들이 18일 안산시의회를 방문해 지방의회에 대해 이해를 넓히는 시간을 가졌다.

시의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시랑초등학교 학생들은 인솔 교사와 함께 의회를 찾아 의회 홍보 동영상 시청과 의원과의 만남, 의회 기능에 관한 교육, 시설 투어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

학생들은 시랑초교 학급임원 및 전교임원으로, 처음 방문한 의회에 대해 많은 호기심을 드러내며 때때로 의회 관계자에게 궁금한 점을 질문하기도 했다.

특히 실제 안건 의결이 진행되는 상임위원실과 본회의장 의원석에 앉아 의회 전자회의 시스템을 간접적으로 확인하면서 의사 결정 과정에 대해 배운 터라 체험의 질이 남달랐다는 평이다.

이들을 맞아 의회에서는 주미희 기획행정위원장과 유재수 의원이 나서서 환영의 말을 전했다.

의원들은 예산 심의와 조례안 제정 등 지방의회가 하는 일을 소개한 뒤,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학생들이 꿈을 갖고 노력한다면 그 가능성은 무궁할 것이라고 밝히는 등 등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학생들도 두 시간 가까이 진행된 견학 프로그램에서 내내 흐트러짐 없이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 주목받았다.

한편, 시의회는 지역 청소년들에게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을 알리고 민주의식 함양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역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의회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