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한국 최초의 대학신문 '숭대시보'…창간 100주년 맞다
숭대시보 1956년 10월10일 복간호 ©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한국 최초의 대학신문 숭대시보 창간 100주년 기념행사를 오는 10일 서울 동작구 상도동 숭실대 김덕윤예배실에서 개최한다.

숭대시보는 1919년 '민족정신 양양'이라는 목적 아래 창간했다. 이번 기념행사에는 제10대 총장 겸 1956년 속간 초대 편집국장이었던 이중 전 총장 등 역대 편집국장과 동문언론인, 국회의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 신문은 1925년 일제의 사립학교 규칙에 따라 전문학교로 체제가 개편돼 제호를 숭실타임즈로 바꿨으나 1938년 폐교로 인해 잠시 발간이 중단됐다. 이후 1954년 서울에서 재건해 1956년 10월 10일 숭대시보란 제호로 속간했다.

숭대시보는 ‘숭대월보(崇大月報)’, ‘숭대학보(崇大學報)’로 제호를 변경하다가, 1971년 대전대학교(現 한남대학교)와 통합해 교명을 숭전대학교로 바꾼 뒤에 ‘숭전대학신문’이라는 제호로 개칭해 발행했다.

이후 대전대학교와의 분리를 결정한 1987년 3월 16일자(제482호)부터 ‘숭실대학신문’이라는 제호로 발행됐다.

 

 

 

 

 

 

숭대시보 창간 100주년 기념행사© 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