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경기도의회 민주당, 내년 예산안에 담을 21개 사업 선정
경기도의회/© 뉴스1


(경기=뉴스1) 송용환 기자 = 경기도의회 유일 교섭단체인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예산안에 반영할 967억원 규모의 정책사업 21개를 선정했다.

민주당은 해당 사업들에 대한 각 상임위원회 논의와 경기도·경기도교육청 집행부의 검토 후 대상 사업을 최종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20일 민주당에 따르면 내년 예산안에 반영할 기획부대표단 정책제안사업 10개(424억원)와 정책위원회 제안사업 11개(543억원)를 최근 선정했다.

정책제안사업 10개에는 ΔIoT(사물인터넷) 기반 대기질 감시 시스템 구축(10억원) Δ도청 및 산하기관 출입구 에어매트 설치(10억원) Δ각 학교 출입구 및 체육관 에어매트 설치(10억원) Δ경기도 숨쉬는 버스정류장 시범사업(4억9000만원) Δ도립노인전문병원 내 취약계층 회음부 비데케어서비스 지원 시범사업(6억1900만원)이 있다.

또 Δ리빙랩 기반 고령친화 치매 안심마을 시범사업(11억7200만원) Δ의료원 공공간병인 병실 운영(34억9200만원) Δ외국인 아동(3~5세) 누리과정 보육료 지원(27억9700만원) Δ사립유치원 재원 외국인유아 교육비 지원(7억8800만원) Δ경기도 군장병 퇴직금 만들기(300억원)도 포함돼 있다.

심규순 기획수석부대표와 임채철 부대표 등 기획부대표단은 민주당 의원 전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공모를 통해 접수된 23개 사업 중 논의를 거쳐 10개 사업을 선정했다.

민경선 의원을 위원장으로 한 정책위원회도 집행부 제안사업 11개를 별도로 마련했다.

여기에는 Δ환경닥터제 확대 실시로 소규모 사업장 컨설팅 제공(3억5000만원) Δ소규모사업장 대기오염 방지시설 설치 확대(244억원) Δ소규모사업장 대기오염 방지시설 유지·관리 확대(13억2000만원) Δ소규모사업장 미세먼지 관리인력 확충 방안 마련 연구용역(3억원) Δ친환경차량 구매보조금 지원(84억원) Δ미세먼지 대응과 교육적 활용을 위한 학교 숲 조성사업(97억5000만원) Δ공공시설 부지를 활용한 도민펀드 기반 태양광발전 추진(10억원) Δ태양광 닥터사업 확대 추진으로 햇빛발전 효과 증진(10억원) Δ송·변전시설, 송신소 인근 전자파 측정 용역(3억원) Δ소규모학교 통학버스 운영사업(68억원) Δ공동주택 전자결재 시스템 도입(7억원)이 있다.

민주당 남종섭 수석부대표(용인4)는 “21개 사업을 선정하기는 했지만 최종 결정된 것은 아니다. 우선 각 상임위원회 논의를 거친 뒤 집행부로 보내 해당 사업들을 검토하도록 할 계획”이라며 “집행부 검토까지 거친 후 대표단에서 예산안 반영 사업을 최종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의회는 오는 11월5일부터 12월20일까지 진행되는 제340회 정례회에서 내년도 예산안 심의와 함께 도·도교육청을 상대로 한 행정사무감사, 도정과 교육행정에 관한 질문 등을 하게 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