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단체
호수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밑반찬 전달

단원구 호수동 새마을협의회(새마을지도자회장 김홍식, 새마을부녀회장 송묘숙)는 지난 21일 관내 독거노인 및 주거취약계층을 위해 사랑의 밑반찬을 만들었다.

새마을협회 회원 20여명은 21일 아침부터 정성껏 준비한 고추장, 겉절이, 멸치볶음 등을 관내 주거 취약 가구와 독거노인 가구에 전달했다.

송묘숙 새마을부녀회장은 “소외된 이웃들이 정성이 담긴 반찬을 드시면서 따뜻한 정을 느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