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상록경찰서-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 업무협약
안산상록경찰서와 안산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안산상록경찰서(서장 모상묘)는 24일 오후 2시 안산상록경찰서 2층 소회의실에서 외국인·다문화가정 보호 및 지원을 위해 안산시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외국인·다문화가정 가정폭력, 아동학대 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위기가정 발굴 및 업무협조 △위기가정 전문가 개입을 통한 생활·법률·심리상담 지원 △가정폭력 인식개선 및 학대예방을 위한 교육·홍보활동에 협력하기로 했다.

안산시외국인주민상담지원센터장은 "외국인 밀집 지역인 안산에서 상록경찰서와의 협력체계 구축으로 외국인·다문화가정 구성원에 대한 가정폭력, 학대예방 및 인권보호에 힘쓰겠다." 고 말했다.

모상묘 서장은 “언어소통의 어려움으로 은폐되기 쉬운 외국인·다문화가정 내 범죄의 선제적 발굴에 힘써 사각지대를 없애고, 피해자 인권보호 및 신속한 피해회복을 도모해 외국인, 내국인 모두 안전한 안산을 만드는데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