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장동일 도의원 '공공임대주택 공급 불균형, 밀집 지역에 보다 많은 지원 필요'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장동일(더불어민주당, 안산3) 의원은 13일 경기도 도시주택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주거지원 수요층에 대한 면밀한 분석과 원도심 지역에도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장동일 의원이 경기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경기도의 공공임대주택은 2020년 5만 1천호, 2021년 4만 3천호, 2022년 3만 2천호를 공급할 예정이다.

장동일 의원은 “경기도내 공공임대주택은 대체로 택지개발을 통해 집중적으로 공급되어 일부지역에 편중되어 있으며, 특히 공공임대주택 전체 재고량의 약 40%가 화성, 성남, 수원, 고양, 파주 등에 집중돼 있다”고 지적했다.

장동일 의원은 “주거지원 수요층이 밀집한 부천, 성남, 수원, 안양, 고양 등에 보다 적극적인 주거지원이 이루어져 공적 자원의 효과적 배분을 유도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지역의 경제사회적 안정과 균형 유지를 위해 향후 신규 공공임대주택 공급 추진시, 주거지원 수요층에 대한 면밀한 분석과 원도심 지역에도 공공임대주택을 공급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