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오늘의 날씨] 경기(19일, 화)…최저 -8도 "전날보다 더 추위요"
서울을 비롯한 중부 내륙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18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거리에서 시민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몸을 잔뜩 움츠린 채 걷고 있다. 기상청은 내일(19일) 서울의 기온이 영하 3도까지 내려가는 등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이 될 것으로 예보했다. 2019.11.18/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경기=뉴스1) 유재규 기자 = 19일 경기도는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8~2도, 낮 최고기온은 3~6도다.

시·군별 예상 기온은 수원 -4~4도, 파주 -8~4도, 이천 -4~5도, 평택 -2~5도, 광명 -2~5도 연천 -9~3도, 양평 -5~5도 등이다.

경기 서해 앞바다의 물결은 0.5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날보다 기온이 더 떨어지겠으며 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도 낮아 춥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