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정용상 '안산체육과 함께 할 체육회를 아는 사람' 안산체육 틀 만들 것출마 기자회견, '행복한 동행으로 하나되는 체육회, 변화와 혁신으로 100년 미래' 약속

정용상 전 안산시체육회 상임부회장은 6일 안산시의회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행복한 동행으로 하나 되는 체육회, 변화와 혁신으로 100년 미래 안산체육의 틀을 만들겠다"는 각오로 민간 체육회장선거에 출마한다고 선언했다.

정 출마예정자는 소년체전에 배구선수로도 출전한 정통체육인으로서 동체육회장, 안산시배구협회장. 경기도배구연합회장, 전국배구연합회 감사와 동체육회, 시체육회, 경기도체육회, 전국, 회장과 임원경력의 체육현장과 체육단체의 흐름을 아는 사람으로서 안산시체육회 상임부회장 재직 당시 2016년 안산시체육회와 안산시생활체육회를 통합해 안산시체육회를 출범시키며 지금의 안산시체육회를 안정적으로 출범하도록 했고 초대 안산시체육회 상임부회장을 역임하면서 안산시체육회를 안정화 시키고 위상을 높였던 경험을 갖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러한 경험을 토대로 정 출마예정자는 정치로부터 자유로운 체육, 정치에 이용되지 않는 체육회, 정치로부터 독립적인 체육회를 만들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정 출마예정자는 이날 7대 중요공약을 발표하고 공약별 세부 실천사항 3가지 총 21개의 실천과제를 제시했다.

정용상 출마예정자의 7대 중요공약으로는 ①스포츠 도시 비전을 통한 건강도시 안산구현 ②종목단체별 맞춤형 지원을 통한 자립지원 구축 ③동체육회 지원을 통한 마을체육 활성화 ④건강한도시 안산만의 차별화된 생활체육 활성화 ⑤엘리트체육지원을 통한 안산시체육의 체질강화 ⑥ 학교체육, 클럽운동부 지원을 통한 체육인재 양성 ⑦지역사회 자원연계를 통한 체육중심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또 특히 안산시체육회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이 적용된 1월 15일 이후 회장도 없고 1월 31일 대의원 총회 후 임원도 없는 사태에 대한 심각성을 우려하고 안산체육인과 함께하고 체육회를 아는 사람으로 “체육인의 행복한 동행”으로 하나 되는 체육회를 만들어 변화와 혁신으로 100년 미래 안산체육의 틀을 만들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