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서울예대, 컬처허브 융합 퍼포먼스 체인징 타이즈 공연

2019년 한국문화예술위원회(Arts Council Korea, ARKO)의‘Art & Digital Tech’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예술대학교(총장 이남식) 컬처허브가 주축이 되어 2월 14일 남산예술센터에 멀티미디어 융합 퍼포먼스 “체인징 타이즈”공연할 예정이다.

이 작품은 한국과 미국의, 다른 시공간에서 동시에 펼쳐지는 지구를 위한 진혼곡이다. 여기서 진혼곡이란 단순히 죽은 자의 넋을 기리며 슬퍼하는 것이 아니라 윤회와 환생, 생명의 순환을 기원하는 생명굿이다. 다른 시공간의 제약을 텔레마틱 기술로 뛰어 넘으며 죽은 자의 영혼을 기리는 굿이 아닌, 죽음의 그림자가 드리운 자의 생명을 기원하는 산진오귀굿 형태로 진행된다.

‘체인징 타이즈’는 2016년 1월에 실시된 서울예술대학교 CultureHub와 캘리포니아주립대 샌디에고(UCSD) 예술가들의 몰입형 텔레마틱 콘서트를 기반으로 VR, 5G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더욱 혁신적인 텔레마틱 음악 공연을 선보이고자 새로이 기획됐다.

예매는 다음 링크를 통해 가능하다. www.onoffmix.com/event/208423

이에 앞서‘Algorithm, Creativity and Abstraction’이라는 주제로 지난 7일 블루스퀘어 카오스홀에서 글로벌 콘퍼런스와 남산예술센터에서 공연 'From Science to Silence'를 성료 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