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안산 34번째 확진자 발생…카자흐스탄 국적 30대 남성
방역 작업 © 뉴스1


(안산=뉴스1) 조정훈 기자 = 경기 안산에서 34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안산시는 30일 고잔동에 거주하는 카자흐스탄 국적 A씨(30대)가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A씨는 안산33번 확진자(30대·28일 확진)의 접촉자로 분류돼 29일 검사를 받았고 30일 확진판정이 나왔다.

시는 확진자 자택 및 인근 지역 등에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역학조사 후 이동 동선은 시 SNS 및 홈페이지로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