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도교육청, 단위학교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운영 지원 나서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원격수업 운영 격차 해소를 위해 ‘찾아가는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 연수’를 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을 병행하는 상황에서 지역, 학교, 학년 간 교육 격차 발생 우려를 최소화하고, 학습권을 골고루 보장해야 한다는 도교육청의 판단에서 비롯했다.

올해 6월 도교육청의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의 인식과 요구 설문 조사’에서 중학교 교원 79.1%, 고등학교 교원 80.2%가 ‘실시간 쌍방향 원격수업이 피드백을 주고받으며 소통한다’고 응답해 도교육청은 이번 연수에서 줌, 행 아웃 미트, 유튜브 활용 등의 원격수업 도구 활용도와 학습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연수는 중학교 137곳, 고등학교 69곳 등 연수를 신청한 206개 학교 교사를 대상으로 7월부터 11월까지 온 ․ 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 연수 일정과 내용은 학교가 직접 선택하도록 했는데, 희망 연수 분야는 줌 45%, 행아웃 미트 40%, 유튜브 라이브 10%, 기타 5% 순이다.

연수에는 ▲경기 교사온 지원단, ▲에듀테크 미래교육 연구회, ▲배움중심수업정책추진단, ▲지역온라인학습지원단 등 우수 강사 57명으로 구성한 강사 인력풀이 나서 학교를 지원할 방침이다.

도교육청 황미동 학교교육과정과장은 “이번 연수가 교사와 학생 간 상호작용을 강화하며 학습 격차를 최소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단위 인력 확보와 협업으로 지역·학교·교사 간 운영 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단위학교 원격수업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