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단체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 협동의미 되새기는 ‘코로나19극복 위한 상생협력기금’ 조성

 

사회적협동조합 안산시사회적경제연대 (이사장 김길순)와 안산시를 대표하는 사회적경제조직들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의 안전망 구축을 위한 자발적 기금 출연인 ‘상생협력기금‘ 협약을 체결했다.

상생협력기금에는 안산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김영림),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이사장 이창수), ㈜코리아클린체인지서비스(대표 김종천), 안산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최현수)가 기금 조성에 동참했다.

8일 오전 진행된 상생협력기금 협약식은 안산시 상록구 월피동 광덕종합시장 내 위치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동 전시·판매장(공유상회)에서 진행되어 협력의 뜻을 더했다.

1차 상생협력기금에는 총 8,000,000원의 기금이 조성되었으며, 조성된 기금은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인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에 임대료 및 인건비로 사용할 수 있도록 단기성 긴급 자금 지원으로 편성했다.

이번 상생협력기금은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상생의 정신으로 극복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협력하여 사회적 미션을 도모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 상생협력기금은 1차 모금 이후에도 기업들의 지속적인 참여를 통해 2차 모금을 추진할 계획이며 안산시사회적경제의 상생 및 사회적 공헌의 새로운 나눔 문화 기반으로 다져나갈 계획이다.

안산시사회적경제연대 김길순 이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들 대부분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도, 안산시사회적경제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된 상생협력기금 조성하였다.” 며 “연대의 힘을 통해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조금이나마 힘을 얻을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