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안산 부품 조립공장서 40대 작업자 기계에 끼여 숨져
© News1 DB


(안산=뉴스1) 조정훈 기자 = 경기 안산에 있는 한 부품 조립 공장에서 40대 작업자가 기계에 끼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8일 경기 안산단원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전 9시55분께 안산 소재 부품 조립 공장에서 작업자 A씨(40)가 금형 가공 기계에 머리가 끼이는 사고가 났다.

사고 당시 다른 파트에서 근무 중이던 작업자 3명이 이를 목격하고 119 구급대와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사고 직후 인근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공장 관리자 및 다른 작업자 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