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안산문화재단, 온택트 청년문화축제 「동고동락同苦同樂」 개최

(

 

재)안산문화재단(대표이사 김미화)이 청년문화축제 ‘동고동락’을 비대면으로 추진하고 관련 영상을 9월 26일과 10월 26일 두 차례 송출한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유지 등 코로나19가 안심할 수준으로 진정되지 않고 있는 상황에 따른 조치다. 영상은 안산문화재단(이하 재단) 공식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내보낼 계획이다.

동고동락은 안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여러 분야의 청년예술인들이 ‘청년준비기획단’을 만들어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청년사업이다. 청년들의 눈과 시선에서 바라보고 꾸려가는 젊은 프로젝트인 동고동락을 위해서 안산문화재단이 청년들의 든든한 문화예술 플랫폼이 되어준다.

첫 번째 영상, ‘동고동락 시각예술 프로젝트’에는 시각·영상예술 분야의 열정과 재능을 가진 청년예술인들 13명의 작품발표 및 인터뷰 내용을 담았다. 사업 담당자는 “영상을 통해 작품 속 청년예술인들의 고민과 포부 등을 느끼고 공감의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10월 6, 7일에는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별무리극장에서 비대면 공연 녹화가 예정되어 있다.

다음 달 26일 송출될 두 번째 영상, ‘동고동락 공연예술 프로젝트’에는 음악, 댄스, 연극, 마술 등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의 청년예술인들이 그들만의 색을 입힌 공연을 담을 예정이다. 공연 외에도 청년예술인들의 진솔한 인터뷰도 포함된다.

한편, 동고동락 프로젝트 영상 관람자를 대상으로 한 이벤트도 준비 중이며 관련 정보는 추후 안산문화재단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업 담당자는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인 만큼 방역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위드(With)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비대면 온라인 방식의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예술인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펼쳐나가고, 그들의 문화예술 활동을 더욱 빛나게 해줄 방법을 꾸준히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고동락’은 안산문화재단이 경기문화재단 경기예술활동지원 예술기획사업에 ‘안산 청년예술인 마중물 프로젝트’라는 이름으로 지원하여 선정된 사업으로 경기문화재단이 후원하고 있다. 문의 031-481-0524 지역문화실 예술지원팀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