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안산 김홍도 장사씨름 대회 오늘부터 7일간 열전 돌입안산시청 씨름 선수단, 홈에서 처음 치러지는 대회에서 우승 노린다

 

오늘부터 21일까지 7일간의 열전…남자부 15~20일·여자부 20~21일

윤화섭 시장 “단원 김홍도 도시의 자부심…모두가 역동적인 전통문화 즐기길”

 

 

단원 김홍도의 도시 안산시에서 15일 개최되는 ‘위더스제약 2020 민속씨름리그 2차 안산 김홍도장사 씨름대회 및 제1회 안산 김홍도여자장사 씨름대회’가 7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대한씨름협회가 주최하고 안산시 주관으로 안산시 올림픽기념 국민생활관에서 진행되는 대회는 이날 남자부 태백장사 예선전을 시작으로 16일 오후 2시 개회식이 개최된다.

남자부 대회는 12개 팀 110여명이 참가하며 16~20일 태백급(80㎏ 이하), 금강급(90㎏ 이하), 한라급(105㎏ 이하), 백두급(140㎏ 이하), 단체전 순서로 진행된다.

여자부 경기는 20~21일 매화급(60㎏ 이하), 국화급(70㎏ 이하), 무궁화급(80㎏ 이하) 개인전과 단체전이 진행되며 8개 팀 40여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여자부 대회에는 올 추석장사 씨름대회에서 창단 이후 첫 정상에 오른 안산시청 씨름 선수단이 홈에서 치러지는 첫 대회에서 우승을 노린다.

 

 

이날 예선전을 제외하고 16~21일 치러지는 경기는 매일 오후 2~4시 KBS N 스포츠 채널 및 유튜브로 생중계돼 누구나 지켜볼 수 있다.

시는 철저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방역을 위해 경기가 진행되는 체육관 수용인원의 30%인 약 300명의 관객만 선착순 입장시키며, 매 경기 전후로 하루 3차례 방역을 시행한다.

아울러 선수 및 임원 등 대회 참가자는 코로나19 음성판정 확인서를 제출해야 입장이 가능하며, 일반 관람객은 경기장 출입구에 설치된 열화상카메라로 체온을 측정하고, 마스크 착용 및 출입자 관리대장을 작성한 뒤 입장할 수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관중이 현장에서 경기를 지켜보고 응원하기는 어렵겠지만, TV 및 유튜브를 통해 많은 시민이 즐기길 바란다”며 “단원 김홍도 도시의 자부심을 갖고 역동적인 전통문화를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조선 후기를 대표하는 화가 단원 김홍도를 활용한 콘텐츠 일환으로 2020~2022년 3년 동안 김홍도장사 씨름대회의 안산 개최를 위해 지난 7월 대한씨름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