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안산시, 국가 에너지전환 공모대회 ‘대상’ 수상

 

안산시는 12일 산업통상자원부 주최로 열린 ‘국가에너지전환 우수사례 공모대회’에서 에너지전환 추진 부문 최고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영예의 대상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한국에너지정보문화재단 주관으로 마련된 이번 공모대회는 ‘에너지전환의 주인공을 찾습니다’라는 주제로 지자체, 기업, 공공기관·학교, 시민단체 등 4개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시는 ‘시민이 참여하는 에너지 전환도시 안산’이라는 주제로 최근 3년간 신재생에너지 확대, 수요관리, 에너지효율 개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에너지전환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사례를 통해 대상을 수상했다.

시가 추진하는 대표적인 사례는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신재생에너지 전력생산 비중 9.7%) ▲주민 참여 거버넌스 구축 ▲에너지 전환 기반 구축 ▲제조식 수소충전소 구축 규제 완화 제도 개선 등이다.

안산시는 2016년 전국 지자체 중 최초로 ‘안산 에너지비전 2030’을 선언한 이후 시민단체, 전문기관 등과 협업을 통해 에너지 자립도시 조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왔다.

특히 전국 최대 규모의 ‘안산에너지절약마을만들기’를 운영하며 소등행사, 가정에너지 진단 및 컨설팅, 주민 동아리 활동 등 에너지 절약 운동 확산을 위해 시민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왔다.

아울러 지역주민들로 구성된 안산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을 통한 에너지슈퍼마켓 운영으로 에너지전환에 대한 시민 관심을 높이고, 고효율 에너지 제품과 에너지 소비에 대한 인식 제고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처럼 에너지 분야와 관련한 시의 노력은 ▲제5회 대한민국 에너지효율·친환경 대상인 산자부 장관상 ▲제1회 대한민국 솔라리그 경진대회 환경부 장관상 ▲2019 한국에너지대상 대통령 표창 등을 수상하며 우수성을 인정 받았다.

또한 민선7기 들어 수소시범도시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특구로 잇따라 선정되며 ▲대부도에너지타운 조성 ▲주민참여형 태양광 발전소 운영사업 추진 ▲수전해 기술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등을 추진하며 명실상부 에너지전환 분야 최고 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시의 우수한 에너지 기반을 발판으로 수소시범도시, 안산형 그린뉴딜을 통한 에너지 전환 추진을 성공적으로 이뤄내 전국 최고의 에너지 자립도시를 조성하겠다”며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 실현과 함께 시민에게 깨끗하고 일자리가 넘쳐나는 도시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