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국민연금공단 안산지사, 청렴도 3년연속 2등급 달성

국민연금공단 안산지사(지사장 정대성)는 2019년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609개 기관 대상 청렴도 측정결과에서 공단은 8.69점으로 전년대비 0.05점 상승, 3년연속 2등급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앞서 공단은 공공기관의 반부패 활동 노력과 성과를 평가하고 있는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에서 공단이 2016~2018년 3년 연속 1등급을 달성해 부패방지 시책 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그동안 공단은 청렴도 향상을 위하여 각 분야에서 꾸준한 노력을 기울여왔다. 단계별 업무처리 기준과 절차 공개를 강화해 업무처리의 공정성을 기했으며, 투명한 계약관리 업무시스템을 구축하여 계약분야의 투명성을 제고했고, 청렴 생태계 조성을 위한 민관협업을 강화하고 부패방지를 위한 정책마련 및 제도 개선을 마련해 추진해왔다.

또 익명 신고채널을 운영하여 부패공직자 적발 및 행동강령 준수 여부 점검을 강화하여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출장내역, 전년도 과세자료, 타기관 강의료 지급내역 등을 조사·점검하고 있다.

또한 공단 홈페이지 내 다양한 신고센터(성희롱, 성폭력, 직장내 괴롭힘, 갑질 등)를 일원화한 통합 신고센터를 운영하여 신고의 편리성 및 접근성을 제고하고 있다.

국민연금공단 안산지사는 이 같은 일련의 사업들이 공단의 청렴도 향상을 지속적으로 끌어올는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고, 이를 기반으로 앞으로 공단의 청렴도 1등급 달성을 기대해본다고 밝혔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