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안산도시공사, 적극행정 공직 정착 위해 11개 핵심과제 추진

 

안산도시공사(사장 서영삼)는 적극행정 공직문화 확산을 위해 핵심과제를 선정하여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공사는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 분위기를 확산하는 것은 물론, 급변하는 행정환경에 조기적응하기 위해 5개 분야 11개 핵심과제를 추진키로 했다.

내용은 ▲기관장이 선도하는 적극행정 문화 조성 ▲적극행정 직원 우대 강화 ▲적극행정 직원 보호·지원 확대 ▲소극행정 예방 및 혁파 ▲적극행정 참여·소통 강화 등 5개 분야를 중심으로 소극행정 예방 및 신고센터 운영 등 11개 핵심과제이다.

아울러 현재 추진 중인 사업 가운데 3건을 시민 체감형 과제로 발굴해 적극행정 중점과제로 선정, 특별 관리에 나선다.

올해는‘적극행정 중점과제 발굴’핵심과제 중 ▲공영유료주차장 선납권 운영 개선 ▲안산선부행복주택 진출입로 개선 ▲공공체육시설 회원제 운영 개선 3건을 중점과제로 선정해 추진한다.

이와 함께 적극행정 우수 직원 선발대상도 기존 일반직원에서 공무직, 비정규직을 포함한 모든 직원으로 확대하고 인센티브도 강화한다. 적극행정 확산을 위한 교육도 제도와 사례를 중심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서영삼 사장은 “시민이 살기 좋은 행복한 안산을 만들기 위해 적극행정 문화 조성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을 펼쳐 보다 신뢰받는 공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