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안산사이언스밸리, ‘강소 연구개발 특구’중간 점검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지난 28일 경기테크노파크 브리핑룸에서 ‘안산사이언스밸리 강소 연구개발 특구 종합계획 연구 용역’ 중간보고회 및 안산사이언스밸리(Ansan Science Valley, 이하 ASV) 내 기관장 회의를 개최했다.

중간보고회에는 윤화섭 시장,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 전해철 국회의원과 김우승 한양대학교 에리카 부총장 등 ASV 참여 기관장과 관련 부서 공무원들이 참석, ASV 강소 연구개발 특구 육성 및 그와 연계한 산업혁신 방안들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제안된 ASV 종합육성계획 주요 내용에는 특구 육성의 비전, 목표, 특화분야, 핵심 개발 구상 및 특구 배후 공간의 연구 역량 기술사업화 전략 발굴 방안 등이 포함됐다.

참석자들은 종합계획 수립 시 ASV만이 갖고 있는 장점을 최대한 부각시켜야 하고, 더욱 알찬 내용을 위해 핵심 기관인 한양대학교는 물론 ASV 참여 기관의 협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며, 남은 기간 동안 내실 있는 계획 수립을 위해 기관들의 역량을 집중하자는데 의견을 모았다.

윤화섭 시장은 “이번 연구개발 특구 용역을 통해 중앙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강소 연구개발 특구에 안산사이언스밸리가 조기 지정될 수 있도록 서둘러야 할 것”이라며 “이를 계기로 안산시는 산업을 혁신하고 기술협력 생태계를 구축하여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거점으로 거듭날 것”라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