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안산 그리너스FC, 브라질 용병 빈치씽코 영입

안산 그리너스 FC(대표이사 김필호)가 올 시즌 새로운 외국인 용병으로 브라질 공격수 빈치씽코(Gustavo Vintecinco)를 영입했다.

빈치씽코는 브라질리그의 Mogi Mirim과 Bragantino 등에서 활약하며 리그와 컵 경기 등 총 52경기 출전해 11골을 기록하였다.

센터포워드지만 193cm, 92kg의 체격조건을 활용한 포스트 플레이로 연계플레이에 능한 선수다. 체구와는 다르게 정적인 움직임이 아닌 사이드로 빠지는 움직임 등을 통해 간결한 터치로 이어지는 역습 상황을 자주 생산하는 공격수이기도 하다.

박스 안에서의 몸싸움과 볼 간수 능력도 뛰어나며 이어지는 폭발적인 슈팅에 대한 타점도 높은 편이다. 또한, 큰 키를 이용한 압도적인 제공권 능력은 공격 상황 시나 역습 상황 시 활용도가 높아 안산의 전술에 잘 녹아들 것으로 기대된다.

빈치씽코는 “안산이 올 시즌 꼭 상위로 올라갈 수 있도록 만들겠다”는 각오와 함께 “ 좋은 시즌을 보내 한국에서 선수생활을 오래하고 싶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경남FC 말컹에 대한 물음에 “주변에서 나와 말컹이 비슷한 스타일이라며 자주 비교를 하더라. 하지만 말컹보다 많은 골을 넣어 더 성공할 것이다”고 말했다.

‘빈치씽코’라는 이름에 대해서는 “포르투칼어로 숫자 25를 뜻한다. 올 시즌 25골을 목표로 열심히 뛰겠다”며 다부진 목표를 전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