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퇴근 후 뉴욕간다!" 아시아나, 오후 9시50분 뉴욕行 항공편 추가
(아시아나항공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인천~뉴욕 노선 증편을 기념해 뉴욕 주요 관광지 이용 시 할인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인천~뉴욕 노선에 11월 24일부로 오후 9시50분 출발하는 항공편을 증편한다. 현재 이 노선은 오전 항공편만 운항하고 있다.

일과 후 바로 인천공항에서 뉴욕으로 출발할 수 있는 항공 스케줄을 제공함으로써 미주로 여행하는 고객들의 스케줄 선택권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뉴욕 노선에 최신예 A350 항공기를 투입해 장거리 노선 여행객들의 편의도 높인다는 방침이다.

아시아나항공은 19일부터 9월1일까지 인천~뉴욕 노선 항공권을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뉴욕 투어버스 더 라이드, 원월드 전망대, 엠파이어 아울렛 이용 시 할인받을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뉴욕 주요 관광지 할인 혜택은 이달 20일부터 2020년 6월 30일까지 이용 가능하다.

이벤트와 관련된 보다 상세한 내용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와 이벤트 참여 주요 여행사 22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