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김명연의원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임명

김명연 국회의원(안산시 단원구갑)이 지난 14일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에 임명됐다.

김 수석대변인은 소감을 통해  "작금의 한국정치가 점점 국민들의 신뢰를 잃어가는 것은 바로 정치인들의 말에서 비롯한다고 저는 생각하고 있다."며 "언행일치(言行一致) 즉, 말과 행동이 일치해야 하는데 각 당에서 쏟아놓는 말(言)들 속에는 자신의 들보는 보지 않으면서 화려한 수사로 무장한 비난만 난무할 때가 많다."고 밝혔다.

김 수석대변인은 "저는 대변인직을 수행함에 있어 ‘말은 신중하지만 행동은 민첩하게 한다’는 눌언민행(訥言敏行)의 책임을 강조하는 자세로 국민 앞에 서겠으며, 하고 싶은 말만 쏟아내는 정당의 대변인이 아닌 국민이 듣고 싶어 하는 말을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명연 수석대변인은 "무엇보다 국가와 국민을 향한 자유한국당의 진정성과 정책적 대안을 통해 더욱 사랑받고 신뢰받는 정당으로 거듭나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며 "지켜봐주시고 많은 격려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