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송한준 의장, 5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이·취임식 참석

송한준 의장(더민주, 안산1)이 5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했다.

이날 오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5층 강당에서 열린 행사에서는 김훈동 회장이 6년의 임기를 마치고 윤신일 강남대 총장이 신임회장으로 취임했다. 현장에는 대한적십자사 본사 및 지사 임직원과 봉사원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송한준 의장은 축사를 통해 “구호, 봉사, 혈액골수, 국제협력, 남북교류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랑을 실천하는 적십자는 위기 상황에 놓인 도민들에게 가장 먼저 따뜻한 손을 내미는 구호단체”라며 “114년 적십자의 숭고한 사랑이 우리 사회에 큰 힘이 되었듯, 경기도의회도 도민의 삶에 힘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