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안산시, 무도실무관급 청원경찰 임용식 12월 1일부터 근무

 

안산시는 30일 시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24시간 순찰활동을 펼칠 무도실무관급 신규 청원경찰 6명에 대한 임용식을 열었다.

이들은 시장 집무실에서 이날 개최된 임용식을 시작으로 다음달 1일부터 기존 청원경찰 6명과 함께 주요 길목에 설치된 방범초소에 배치돼 근무에 나선다.

이미 시민 안전을 위해 활동 중인 자율방범대, 로보캅 순찰대와 함께 순찰활동을 펼칠 이들은 2개조씩 나뉘어 24시간 3교대로 운영된다.

이번에 임용된 이들은 모두 무도단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유엔평화유지군·특전사 등의 군 경력과 함께 현역 태권도·유도 선수출신 및 무술대회 수상경력 등도 갖추고 있어 시민안전에 실질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시는 조두순 출소에 맞춰 무도실무관급 인력 배치를 추진, 신규 채용에 무도 자격 3단 이상 또는 경호원 및 경찰 출신 등을 우대조건으로 내걸었다. 임용된 이들은 모두 70명이 지원한 가운데 11.6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안산시민의 안전을 책임지게 됐다.

윤화섭 시장은 “높은 경쟁률을 뚫고 청원경찰로 임용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초심을 잃지 않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안심 안산’이 될 수 있도록 주어진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