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안산단원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원에 감사장 수여

 

안산단원경찰서(서장 강은석)는 지난달 31일 다액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은행원에게 경찰서장 감사장을 수여했다.

국민은행 안산종합금융센터에 근무하는 한 모 계장은, 지난달 31일 타은행 직원을 사칭해 신규 대출을 받으려면 기대출금을 갚아야 한다는 말에 속아 해당 지점을 방문한 피해자 A씨(22세. 여)를 만났다.

한 계장은 현금 1,000만원을 송금하려는 피해자를 상담하던 중 보이스피싱 상황임을 직감해 즉시 피해자의 계좌를 정지시키고 곧바로 경찰에 신고해 피해 예방에 도움을 주었다.

강은석 안산단원경찰서장은 감사장을 전달하며 “금융기관의 세밀한 관심과 적극적인 조치로 금융사기를 예방해 소중한 국민의 재산을 지킬 수 있었다.”며“앞으로도 금융사기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