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경제
안산시새마을금고협의회 1억2천만원 상당 무료급식 차량 기부새마을금고 이념, '지역공동체. 조화로운 사회' 비전에 부합, 나눔문화 확산 앞장
 안산시새마을금고협의회가 안산시자원봉사센터에 1억2천만원 상당의 급식봉사 차량 기부하기로 했다. 사진 왼쪽부터 박영철 군자새마을금고 이사장, 윤화섭 안산시장, 홍희성 안산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안산시새마을금고협의회가 안산지역 발전과 취약계층 및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어 칭송을 받고 있다.

새마을금고가 추구하는 회원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공동체, 나아가 우리 사회 전체의 모습이 풍요롭고 조화로운 사회가 되도록 한다는 비전과 같은 맥락이다.

안산시새마을금고협의회는 지난 16일 안산시자원봉사센터와 ‘안산시 취약계층 삶의 질 증진을 위한 급식봉사차량 기부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군자새마을금고(이사장 박영철), 중앙새마을금고(이사장 이판주), 신반월새마을금고(이사장 이명세), 서부새마을금고(이사장 박동영), 수암새마을금고(이사장 홍성규) 등 안산시 5개 새마을금고가 사회공헌사업으로 무료급식 봉사차량을 안산시에 기부하면서 추진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화섭 안산시장, 박영철 군자새마을금고 이사장, 홍희성 안산시자원봉사센터 이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해 지역 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무료급식 사업 등 삶의 질 증진을 위해 한 마음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안산시 5개 새마을금고는 1억2천만 원 상당의 무료급식 봉사차량을 올 10월 말까지 안산시자원봉사센터에 건넬 예정이다.

박영철 군자새마을금고 이사장은 “새마을금고는 지역 밀착형 금융기관으로 오랫동안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해 왔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다양한 공익사업을 전개해 지역의 대표적 금융기관으로 더욱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홍희성 안산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은 “자원봉사센터는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에게 따뜻한 밥을 나눠드리는 ‘늘푸른 광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며 “이번 새마을금고에서 기부하는 ‘사랑의 짜장차’ 덕분에 보다 효율적이고 다양한 무료급식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시 중추 금융기관으로서 이웃사랑 실천과 지역 내 기부사업을 꾸준히 실천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 있는 새마을금고 임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세 기관의 협력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더욱 따뜻한 도시로 조성해 나갔으면 한다”고 밝혔다.

장기준 기자  jun@todayansan.co.kr

<저작권자 © 투데이안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